가이드

블레이드&소울 직업



블레이드 & 소울에는 검사, 권사, 역사, 암살자, 기공사, 소환사 직업이 존재하는데,
6개의 직업마다 특색이 뚜렷하고, 플레이스타일 또한 많이 다르며, 종족에 따라 직업 제한이 있다.


검사

  • 선택가능한 종족 - 건족, 진족



    ▲ 만병지왕 이라 불리는 검을 다루는 검사


    막기를 활용하는 방어 스킬과 각종 공격 스킬을 고루 갖추고 있는 검사는
    스킬 하나하나의 공격력이 높지는 않지만, 빠른 공격 속도를 바탕으로
    다양한 스킬을 지속적으로 사용하며 공격을 하는 전투 스타일을 가지고 있다.


    검사의 전투를 이야기할 때 빼놓을 수 없는 것은 총 3가지의 검술 자세
    베고 찌르는 등 일반적인 검술 자세에서부터 검을 빠르게 뽑는 자세인 발도술,
    5개의 검을 소환해 적을 공격하는 어검술까지 각 자세별로 전투 스타일이 달라진다.


    각 자세별로 사용할 수 있는 스킬은 구분되어 있어 그 효과 또한 명확하게 나뉘지만
    몬스터 및 다른 유저와의 전투를 자신에게 보다 유리하게 이끌어가고 싶다면
    한 가지의 자세만 고집하는 것이 아니라 상황에 따라 필요한 자세로 바꿔가며 사용하는 것이 중요하다.




    권사

  • 선택가능한 종족 - 곤족, 진족



    ▲남자는 무조건 주먹!


    권사는 체술, 즉 두 주먹과 전신을 활용한
    꺾기, 찍기, 집어던지기를 활용하여 공격하는 맨손 전투의 스페셜리스트이다.


    특히 권사는 큰 피해를 주기 위해서는 상대의 공격을 역이용 해야 하므로,
    권사는 항상 상대를 도발한 후에 반격 자세를 취해 상대의 공격을 기다려야 하며,
    이를 위해서는 상대방의 공격 시기를 읽을 줄 알아야 한다.


    권사 공격의 시작이자 끝인 반격은 거의 모든 무공을 무효화시킬 수 있으며,
    반격 후 기절을 통해 다음 연계기를 이어나가 상대방을 제압하게 된다.


    권사의 전투 흐름은 여타 직업에 비해 유독 연계기가 주를 이루며,
    이는 대인전에 능통하나 적 다수를 상대할 때는 비교적 취약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그렇다고 실망하진 말자. 폭권과 맹호격으로 다수에게 큰 피해를 입힐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다양한 상태 이상 기술을 보유하고 있어 파티 전투 시에도 다양한 스킬로 합격기를 성공시킬 수 있다.




    역사

  • 선택가능한 종족 - 곤족



    ▲ 남자라면 힘! 순정마초 역사


    블레이드&소울에서 가장 거대한 무기를 사용하는 역사는 그 생김새만큼이나 강력한 능력을 자랑한다.


    강제 도발과 어그로를 높여주는 스킬들이 다수 존재해 몬스터의 주의를 끄는 탱커 역할이 가능하며
    기절, 다운, 넉백, 혼절 등 다양한 상태이상 스킬을 가진 역사는 파티 시 큰 도움이 된다.


    특히 역사의 성명 절기인 장악의 경우 연마를 통해 지속 시간을 늘릴 수 있고,
    장악 후 12초간 강제적으로 도발되기 때문에 잠시간의 탱킹을 통해
    다른 파티원들이 자유롭게 공격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어 주기가 쉽다.


    또한, 다양한 상태이상 스킬을 지녔기 때문에 암살자, 기공사, 권사 등 여러 직업과 호흡을 맞추기가 쉬워
    한 종류의 상태이상 스킬을 빗나갔다고 하더라도 곧이어 다른 스킬로 적 대상을 무력화할 수 있다.


    검사와 권사의 탱킹이 반격 스킬(적의 공격을 반격하여 기절을 유도)을 이용한다면
    역사는 철벽 스킬(전방에서 오는 모든 대미지를 막는다)을 통해 탱킹이 이루어진다.


    역사의 주된 대미지 스킬들이 상태이상 스킬을 기본으로 해서 시작되므로 일반 몬스터 구간에서는
    상당히 강력모습을 보여주지만, 합격기를 써야 하는 보스 구간에서 파티원 간의 호흡이 맞지 않는다면
    대미지를 잘 주지 못할 경우가 있기 때문에, 파티원과의 호흡이 가장 중요하다.




    기공사

  • 선택가능한 종족 - 건족, 린족



    ▲ 원거리 공격의 스페셜리스트 기공사


    블레이드 & 소울에서 린족과 건족만이 선택할 수 있는 기공사는
    조금 생소한 기공패라는 무기를 가지고 여러 가지 장법을 구사하며 상대를 제압한다.


    긴 사정거리를 이용하여 원거리에서 상대를 공격을 하는데,
    스킬의 대부분이 즉시 시전이기 때문에 이동하면서 공격을 하는
    무빙 컨트롤의 다이나믹한 전투를 즐길 수 있다.


    기공사는 크게 한기와 화기로 스킬이 구성되어있으며, 체력적으로 약하지만
    각종 상태 이상과 원거리에서 큰 대미지를 줄 수 있어 복잡한 컨트롤을 요구하지 않고
    또한 다수와의 싸움에서도 쉽게 유리함을 가져갈 수 있는 직업이다.


    기공사의 전투는 빙 속성 스킬로 상대를 봉쇄하고,
    화 속성 스킬로 강력한 대미지를 입히는 방식으로 진행되는데,
    그것 외에도 '흡공' 스킬로 상대를 포획해 연속기를 넣을 수도 있다.


    기공사의 초반 사냥은 다소 지루할 수 있으나 레벨이 오를수록
    대상을 녹여버리는 시원시원한 전투가 기공사의 가장 큰 특징이고,


    PVE에 특화되어 가장 빠른 사냥속도를 자랑하지만
    PVP에선 숙달되어야지만 어느 정도 위력을 발휘할 수 있다.




    암살자

  • 선택가능한 종족 - 진족



    ▲ 갑자기 뒤가 서늘하다면 암살자를 주의하라!


    이름에서부터 풍겨오는 닌자의 풍모를 가진 암살자는
    다양한 방어 기술과 반격기술, 은신을 이용해 상대방을 교란하고 암살하는 직업이다.


    소태도를 이용한 빠른 공격을 바탕으로 민첩하게 움직이며
    지뢰나 섬광탄, 연막을 이용해 회피나 적 교란에 능하고
    은신을 이용해 적 배후를 공격하거나 적의 공격으로부터 살아남기도 쉽다.


    다양한 반격기술과 은신, 독무, 등을 이용해 여러 가지 콤보를 사용하기 좋고
    소태도를 사용하지만 대미지 또한 높은 편에 속해 타 직업군이 적으로 만나길 꺼리는 클래스다.


    무기의 사정거리가 짧고 단일 대상 스킬이 많기 때문에,
    초반에는 일대다의 전투에서 다소 고전하는 모습을 보기 쉽지만,


    레벨이 오를수록 반격, 은신, 지뢰 설치 등 변칙적인 스킬을 활용하여
    일대다의 약함도 자연스레 보완되고 PVP, PVE 를 가릴 것 없이 뛰어난 기량을 보여주는 직업이기도 하다.



    소환사

  • 선택가능한 종족 - 린족



    ▲난 혼자가 아니야


    귀여운 외모의 린족만이 고를 수 있는 소환사는 이름이 뜻하는 바와 같이
    린만큼이나 귀여운 고양이형 소환수와 함께 싸우는 직업이다.


    소환사의 기본적인 전투의 흐름은 소환수가 공격하며 몬스터의 주의를 끄는 동안
    소환사가 원거리 공격으로 안전하게 공격하는 특징 덕분에,
    유저 자신이 몬스터의 공격을 반격하거나 회피해야하는 컨트롤 부담이 적다.


    소환사 공격의 대부분은 지속피해를 입히는 방식으로서, 한번에 큰 대미지를 주는 스킬은 없으나
    초반부터 사용할 수 있는 광역 공격 스킬을 잘 활용하는 것만으로도 후반까지 안정적인 성장이 가능하다.


    캐릭터가 성장하며 더 높은 레벨의 몬스터를 상대하게 되면 소환수의 생존력이
    초반보다 점점 약해지는 것을 느끼게 되는데, 소환사 자신의 전투력은 올라가게 되므로
    소환수가 약하게 느껴지는 것에 대해 크게 상심하지 말자.


    레벨이 오르면서 원거리 공격을 막는 꽃가루나, 반격 효과가 있는 민들레씨 심화와 같은
    파티원을 지켜줄 수 있는 스킬을 다수 보유하게 되어 파티 플레이 시 파티원을 보호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 명칭: 주식회사 인벤 | 등록번호: 경기 아51514 | 등록연월일: 2009. 12. 14 | 제호: 인벤(INVEN)
    발행인: 배혜농 | 편집인: 이동원 | 발행소: 경기 성남시 분당구 성남대로 331번길 8, 17층 1701호
    발행연월일: 2004 11. 11 | 전화번호: 02 - 6393 - 7700 | E-mail: help@Inven.co.kr

    인벤의 콘텐츠 및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Inven. All rights reserved.